1. 개요[편집 | 원본 편집]

급식을 먹는 곳이다. (원래 여상 건물 지하(?)에 있었음)

운석관 1층의 전부를 차지하고 있으며, 점심은 안양외고 학생이 먼저, 여상 학생이 나중에 먹는다. 늦게 먹으러 온다면 여상학생들과 급식을 같이 먹어야 한다. 저녁은 안양외고 학생들만 먹으며, 직영으로 바뀌고 나서 급식맛이 상당히 좋아졌다. 무려 수요일 저녁에 삼겹살이 나올 때도 있다! 그런데 고기 반찬에 항상 같은 소스가 나온다. 100년치 만들어놓고 쓰는 거 같다. 심지어 일관성 있게 맛없다.

선생님이 식사하는 곳과 학생이 식사하는 곳이 나뉘어져있다. 1학년이라면 어리숙한 이미지를 지니고 선생님이 식사하는 곳에 당당히 들어가 수저를 들고 밥을 먹어보자. 평소에 성실하고 귀여운 학생이라면 아는 선생님에게 애정어린 꾸중과 아이스크림을 얻어먹을 수 있다.

2. 영양사 누나/언니[편집 | 원본 편집]

참고로 영양사님이 두분이 계신데, 둘다 매우 젊은 분들이셔서 우리학교 남학생들은 거의다 '영양사님'이라고 안하고 '누나' 라고 부른다... 그리고 이 중 학생증을 체크하시는 한 분은 거의 전교생의 얼굴과 학번을 외우신다 ㄷㄷ 새학년 시작하고 대략 2~3개월 정도만 지나면 저기 멀리서 급식 줄서는 애들도 미리 다 체크해놓으시며 한명이 보이면 그애랑 항상 같이 급식먹는 애들도 보지도 않고 체크하신다

한분이 육아를 위하여 잠시 휴직하신다.+며칠 전 복귀하셨다(오늘은 2016.09.2)

3. 수요일은 다먹는 날[편집 | 원본 편집]

수요일은 다먹는 날이라고 해서 이 날만큼은 다먹으라고 맛있는 음식을 조금주는데 점심보다는 저녁이 낫다. 수요 석식은 신청자가 절반에 미치지 못하기에 다양한 이유로 학교에 남은 미신청자들이 집에 간 신청자를 찾기 위해 명단을 뒤진다.

4. 풍악[편집 | 원본 편집]

19기부터 급식시간에 노래를 틀어준다. 하지만 무슨 노래인지 모르는 사람들이 많다. 심지어 급식시간에 노래가 나오는지 모르는 학생들도 있다. 대체로 영화 사운드트랙이 발견된다.

노래 목록[편집 | 원본 편집]

  • My Heart will go on (Céline Marie Claudette Dion)

이 노래는 바로 타이타닉의 OST이다. 칼종례끝나고 달려가면 텅 빈 급식실에 이 노래가 울려퍼지는데, 배가 가라앉을 것 같다는 학생들이 평이 있었다. 당연하지...배가 가라앉는 영화 주제가니까

  • Star Wars Main Theme (영화 <스타워즈> 오프닝)

아는 사람은 알아듣는다. 하지만 모른다고해서 큰일나는 노래는 아니다.

  • Ride of the valkyries (Wilhelm Richard Wagner, 리하르트 와그너)

고전 클래식 노래다. 영화 '왓치맨'이나 '잭애스 3D'에서 나온 적이 있다. 아마 이러한 최신 영화들이 아닌, 1969년에 나온 '지옥의 묵시록'에서 나온 유명한 노래로서 틀어주는 듯 하다.

영화 '반지의 제왕'의 OST도 나온다. 제목은 모르지만, 확실한 건 호빗 마을 나올 때 나는 음악이다.

가요를 틀어주기도 했는데 떼창을 해서 시끄럽다고 안틀어준다. 애초에 목적이 학생들이 급식실에서 소리지르는 것 때문이라고 하던데 별로 소용이 없는 것 같다.

요즘은 다시 가요를 많이 틀어주는 편. 그런데 신곡 갱신 주기가 1달을 넘는 것 같다. 매일 볼빨간사춘기의 "우주를 줄게"를 듣고 있자면 우주를 줘서라도 다른 곡을 듣고 싶어진다.

프로듀스 101 시즌2가 끝난 이후로는 주제가인 "나야나" 와 그외 프듀에서 나온 곡들이 많이 나온다. 대표곡으로는 "never". 처음엔 들을만했는데 이제는 네버 듣고싶지 않은 노래다. 그래도 슬슬 바뀌긴 하는 기색이 보인다.

요즘은 노래가 나오지 않는다

5. 단속[편집 | 원본 편집]

시즌에 따라서 단속이 진행된다

  • 복장: 신입생이 막 들어온 봄에 주로 진행하며 가끔 내신 지필고사가 종료되고 나서도 진행한다. 물론 주관자는 학생부의 스킨헤드. 여기서 걸리면 단속 사유에 해당하는 것을 잠정적으로 빼앗긴다. 나중에 학생부실로 직접 찾아가서 받아와야 한다.
  • 학생증: 가장 흔하다. 당연히 없으면 나중에 먹거나 매점으로 가거나 뒷문을 뚫어야한다. 2017년 8월 최근에는 학생증 검사 잘 안 한다.
Community content is available under CC-BY-SA unless otherwise noted.